사순제 3주일(3월7일)부터는 미사 시간에 마을별 참석이 없어지고,
​미사 시간별 선착순으로 입장이 가능합니다. (미사 시간별 140명)

더보기